[완도] 휴가는 신지 명사십리로! 해양치유하며 힐링을
[완도] 휴가는 신지 명사십리로! 해양치유하며 힐링을
  • 정거배 기자
  • 승인 2024.07.09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래 조각품 전시, 해양 레포츠, 해양치유 콘서트

고운 모래와 해송 숲, 탁 트인 청정 바다를 자랑하는 남해안 최고의 휴양지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이 13일 개장해 오는 8월 18일까지 피서객을 맞이한다.

신지 명사십리 외 보길 중리 해수욕장 등 10개소의 해수욕장은 오는 19일 일제히 개장한다.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은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해수욕장에 부여하는 국제 인증인 ‘블루 플래그’를 5년 연속 획득했으며, 세계 5,000개 해수욕장 중 10개소만 지정하는 ‘우수 해수욕장’으로 꼽혀 ‘Special mention’ 상을 받았다.

해수욕장 개장 기간 동안 완도경찰서, 해양경찰서, 소방서 등과 함께 종합 상황실을 운영하며, 인명 구조 자격증을 보유한 안전 및 환경 요원 등 140여 명을 채용해 피서객 안전 확보와 깨끗한 해수욕장 운영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준비했다. 해양치유를 주제로 하는 모래 조각품 전시와 플라잉 보드 쇼(8.10), 비치발리볼 대회(8.3~8.4), 패들보드와 카약 등 해양 레포츠 무료 체험(8.3~8.18), 해양치유 치맥 페스티벌(8.9~8.10), 플로깅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오는 8월 3일에는 명사십리에 위치한 완도해양치유센터에서 ‘해양치유 콘서트’를 열어 피서객들에게 여름밤 힐링의 시간을 선사할 계획이다.

완도해양치유센터는 해양기후, 해수, 머드, 해조류 등 해양자원을 활용해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건강 증진 활동인 해양치유를 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해양치유 시설이다.

완도군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양치유센터 이용객을 대상으로 음식점 할인 쿠폰 증정과 8월 31일까지 주요 관광지 무료·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완도해양치유센터 이용 후 완도타워와 장보고기념관을 찾으면 무료 관람이 가능하며, 완도타워 모노레일(2천 원), 짚라인(3천 원), 청해포구 촬영장(20%) 등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