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완도사랑상품권 부정 유통 단속
[완도] 완도사랑상품권 부정 유통 단속
  • 정거배 기자
  • 승인 2024.05.2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도군은 이달 말까지 지역 화폐인 ‘완도사랑상품권’의 부정 유통 단속을 한다.

완도사랑상품권 부정 유통 단속은 관내 가맹점 2,301개소를 대상으로 이상 거래 탐지 시스템을 통해 부정 유통이 의심되는 거래를 추출해 확인하고 있다.

이후 의심 가맹점에 대해서는 현장 방문을 통해 부정 유통 여부를 확인한다.

특히 가맹점이 ▲물품 또는 서비스 제공 없이 상품권 수취·환전 ▲실제 매출 금액 이상의 상품권 수취·환전 ▲유흥업소 등 등록 제한 업종 영위 ▲상품권 결제 거부 또는 추가금 요구 ▲가맹점주가 타인 명의로 상품권 구매·환전 ▲현금영수증 발행 거부 등의 여부를 집중 단속한다.

상품권의 부정 유통은 '지역 사랑 상품권 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1차 적발 시 600만 원, 2차는 1,000만 원, 3차는 2,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위반 행위 조사를 거부하거나 방해할 경우에는 최대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

또 사안의 심각성에 따라 가맹점 등록 취소, 부당 이익 환수, 경찰 수사 의뢰 등 추가 조치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