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 왕인문화축제, 폐기물 7.1톤 감량
[영암] 왕인문화축제, 폐기물 7.1톤 감량
  • 정거배 기자
  • 승인 2024.04.09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회용기 13만 개 사용

영암군이 도입한 1회용품 없는 축제 만들기가 의미 있는 결실을 맺었다.

영암군은 지난 3월 23~31일 왕인박사유적지 일대에서 ‘2024 영암왕인문화축제’를 개최하고, 시범사업으로 ‘1회용품 없는 축제 만들기’를 도입했다.

다회용기 13만 개 사용 등으로, 영암군 추산 7.1톤의 폐기물을 감량했고, 이는 32.6톤CO2eq의 온실가스 또는 미세먼지 226kg 감축 효과에 해당한다. 이는 30년생 소나무 3,700여 그루가 1년간 흡수하는 온실가스량이다.  

영암군은 축제 시작 전 음식점·푸드트럭은 모집·공고부터 1회용품 사용을 제한하고, 다회용기 사용을 권장했다. 동시에 축제장 내 푸드코트와 시식코너 등 모든 부스에 13종의 다회용기를 제공했다.

다회용기를 사용한 축제 방문객들은 반납부스에 이를 되돌려줬고, 영암군은 매일 수거된 4만여 개를 고온·고압 세척과 건조, 살균 작업을 거쳐 다시 축제장에 내놓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