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경친화축산농장에 전남 3곳 추가
친경친화축산농장에 전남 3곳 추가
  • 뉴스인전남
  • 승인 2024.04.03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취저감 등 노력…장성 성산종돈장·진도 유로팜과 이유팜

전남도는 장성 ‘성산종돈장’, 진도 ‘유로팜’과 ‘이유팜’이 농림축산식품부의 환경친화축산농장으로 지정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전남지역 환경친화축산농장은 총 10개 농장으로 늘어 전국20곳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다.

환경친화축산농장은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친환경적 축사 관리, 농장 경관의 조화, 가축 분뇨 적정 관리·이용 등에 충실한 축산농가를 농식품부 장관이 평가해 지정한다.

환경친화축산농장으로 지정된 농가는 농림축산식품부의 축산악취개선사업과 친환경축산직불금 20% 추가 지원, 유통 활성화 및 경영 컨설팅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성산종돈장은 지난 2017년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2016년 친환경 축산물 인증, 2009년 해썹(HACCP) 인증 등을 받았다. 또한 축사 내 액비순환시스템을 설치해 악취 발생 감소 등 가축 사육 환경 개선으로 돼지 폐사율을 줄였다. 출하일령도 단축해 모돈 연간 출하 수 26마리로 전국 평균(18마리) 보다 1.4배 높은 선도 축산농가다.

오재곤 성산종돈장 대표는 대한한돈협회 전남도협의회장을 역임하고 있으며, 2016년 전남도 농어민대상, 2021년 축산 선진화 대통령 표창을 받기도 했다.

유로팜과 이유팜은 지난 2021년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2022년 해썹(HACCP) 인증 등을 받았다. 축사 내 액비순환시스템을 설치, 악취 저감 등 가축 사육 환경 개선 선도농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