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소방, '안전한 명절' 연휴 기간 특별경계근무
전남소방, '안전한 명절' 연휴 기간 특별경계근무
  • 정거배 기자
  • 승인 2024.02.0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소방본부는 설 연휴를 맞아 8일부터 오는 13일까지 전 소방관서가 특별경계근무에 나선다고 밝혔다.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설 연휴 기간 전남지역에선 126건의 화재가 발생했으며 인명피해 4명(사망 2·부상 2), 16억 8천여만 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이에 따라 전남소방은 특별경계근무에서 연휴 중 안전관리 소홀 등에 따른 화재 발생과 다중 운집 장소 안전사고에 대비할 계획이다.

특히 종합버스터미널과 기차역 등 다수 인파가 밀집되는 50여 곳에 소방 차량 52대와 의용소방대를 포함한 소방 인력 179명을 현장에 배치해 사고 발생 시 곧바로 대응토록 할 방침이다.

또한 설 연휴 긴급상황 발생 시 도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당직 의료기관·약국 정보 안내 등 ‘119 재난상황관리’를 강화한다.

홍영근 전남소방본부장은 “전통시장 등 화재 취약 대상을 중심으로 안전 순찰을 강화하고, 재난상황에 대비한 출동 태세를 확립해 안전한 설 연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